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우주여행 중 무중력 상태 체험하는 블루 오리진 탑승객들

우주여행 중 무중력 상태 체험하는 블루 오리진 탑승객들

송고시간2021-10-14 14:21

댓글

(밴혼 로이터=연합뉴스) 미국의 90살 노배우 윌리엄 새트너(오른쪽)와 동승객 3명이 13일(현지시간) 블루 오리진의 '뉴세퍼드' 우주선을 타고 저궤도 비행 중 무중력 상태를 체험하고 있다. 1960년대 미국의 인기 드라마 '스타트렉'에서 제임스 커크 선장을 연기했던 섀트너는 이날 미국 텍사스주 밴혼 발사장에서 이륙한 우주선을 타고 10여 분간 우주를 여행한 뒤 무사히 귀환했다. [블루 오리진 제공 영상 캡처. 재판매·DB 금지]

sungok@yna.co.kr

오늘의 사진

전체보기

주제 별 포토

핫뉴스

전체보기

이 시각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