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페이스북이 증오 부추겨" 英 의회서 증언하는 내부고발자

"페이스북이 증오 부추겨" 英 의회서 증언하는 내부고발자

송고시간2021-10-26 11:13

댓글

(런던 AFP/PRU=연합뉴스) 소셜미디어 페이스북의 전(前) 수석 프로덕트 매니저이자 내부고발자인 프랜시스 하우건이 25일(현지시간) 영국 런던에서 하원 청문회에 출석해 증언하고 있다. 앞서 미국 상원 상무위원회 산하 소비자보호소위원회 청문회에서도 페이스북을 비난했던 그는 이날 온라인 콘텐츠 단속 법안을 검토하는 영국 하원 청문회에서 페이스북이 온라인상에서 증오를 부추긴다며 규제 방안을 마련해야 한다는 견해를 밝혔다.

knhknh@yna.co.kr

오늘의 사진

전체보기

주제 별 포토

핫뉴스

전체보기

이 시각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