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성주서 80대 할머니 평생 모은 전 재산 지역사회에 쾌척

성주서 80대 할머니 평생 모은 전 재산 지역사회에 쾌척

송고시간2021-12-09 11:44

댓글

(성주=연합뉴스) 경북 성주 가천면에 사는 박자연(86) 할머니가 최근 자신 소유인 땅과 건물, 미술품 등 전 재산을 기부했다고 성주군이 9일 밝혔다.

기부 재산은 국립공원 가야산 자락에 있는 대지 1천728㎡, 임야 6천287㎡에 주택과 미술품전시관 등 건물 2채, 그림과 서예작품 등 미술품 106점을 합쳐 감정가로 11억2천600만 원에 달한다. 사진은 감사패 받은 박자연 할머니. 2021.12.9 [성주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오늘의 사진

전체보기

주제 별 포토

핫뉴스

전체보기

이 시각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