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6·25 호국영웅' 아버지의 무공훈장, 71년 만에 딸이 받았다

'6·25 호국영웅' 아버지의 무공훈장, 71년 만에 딸이 받았다

송고시간2022-06-24 17:15

댓글

(춘천=연합뉴스) 육군 2군단이 24일 강원 춘천시 사령부에서 화랑무공훈장 전도 수여식을 열고 71년 전 고 한성삼 상사에게 서훈한 훈장을 차녀 한선욱 여사에게 전달했다.

한 상사는 6·25전쟁 중인 1951년 10월 13일부터 18일까지 국군 제2사단 포병대대 소속으로 '금화-금성 진격전'에 참전했다. 사진은 고 한성삼 상사. 2022.6.24 [육군 2군단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오늘의 사진

더보기

주제 별 포토

핫뉴스

더보기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