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양주시, 지역화폐 '양주사랑카드' 신협·오프라인 판매

송고시간2019-08-14 16:39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양주시, 지역화폐 '양주사랑카드' 신협·오프라인 판매 - 1

양주시(시장 이성호)는 양주지역화폐 '양주사랑카드'의 신용협동조합(이하 신협) 판매 시작과 함께 오프라인 판매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지난 3월 29일 발행한 '양주사랑카드'는 지난 1일 기준으로 일반판매 26억원, 청년배당과 산후조리비 등 16억원 등 판매액이 총 42억원에 달하며 사용률 또한 66.6%로 약 28억원이 관내 소상공인 업소에서 사용됐다.

급격히 사용액이 증가하고 있는 양주사랑카드는 지난 12일 하나신협(덕정)을 비롯해 양주신협 본점(광적)과 백석지점 등 3개소에서 판매를 시작해 기존 오프라인 판매소인 농협중앙회를 포함 총 5개소로 판매처가 늘어났다.

이에 구매에 어려움을 느꼈던 읍·면 거주 시민들도 인근 판매처를 방문해 신분증 확인 후 카드를 발급받거나 원하는 금액을 충전할 수 있게 됐다.

시는 이번 판매처 확대에 따라 시민들의 양주사랑카드 구매와 충전 편의성이 극대화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더 많은 시민이 손쉽게 카드를 구매할 수 있도록 지역농협과 새마을금고 등에서도 판매가 가능하도록 관계 기관과 적극 협의 중이라고 설명했다.

'양주사랑카드'는 시 내에서만 사용이 가능한 선불형 충전식 카드 형태의 지역화폐로 IC 카드 단말기가 있는 연매출액 10억원 이하의 업소에서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다.

단 대형마트, 쇼핑센터, 기업형 슈퍼마켓, 유흥업소 등에서는 사용할 수 없다.

사용자에게는 일반판매 발행액 61억원까지 충전금액의 10%가 추가지급 돼 월 한도액 50만원 충전 시 55만원을 사용할 수 있으며 일반판매 발행액 초과 시에도 예산 소진 시까지는 6%의 추가지급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이번 판매처 확대로 지역화폐 유통 활성화가 촉진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양주시 골목상권 곳곳에서 지역소상공인들의 매출이 증대되는 등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업무추진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끝)

출처 : 양주시청 보도자료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