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인천시, 베트남 호치민시 단독 의료관광 설명회 개최

송고시간2019-10-10 16:13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인천시, 베트남 호치민시 단독 의료관광 설명회 개최 - 1

인천광역시(시장 박남춘)와 인천관광공사(사장 민민홍)는 10월 7일부터 10일까지 4일간 인천시 소재 외국인 환자 유치등록 의료기관 20개소와 함께 베트남 호치민시를 방문해 외국인 환자 유치를 위해 단독 설명회를 개최했다.

베트남은 인구가 9천700만명이 넘고 한국 기업을 포함한 다국적 기업이 진출해 경제 성장이 급격히 이루어지고 있는 국가다.

한해 대한민국을 찾는 방문객도 400만 명이 넘는 등 매년 방문객 수가 증가하는 추세이며 의료 이용을 목적으로 입국하는 해외환자도 7천 명이 넘고 있다.


이에 인천시는 의료관광을 목적으로 입국하는 방문객을 유치하기 위해 올해 5월 하이퐁시 보건국과 보건의료분야 업무협약(MOU) 체결에 이어 이번 베트남 방문으로 해외 거점 의료관광 안내센터 5호점을 개소했으며 베트남 제2의 도시인 호치민 보건국과도 보건의료분야에 대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할 예정이다.

이번 베트남 호치민 단독 의료관광 설명회는 각 의료기관별 실정에 맞는 특화된 전문 의료기술을 설명하고 타시도와 차별화된 해외 마케팅 전략을 내세운다.

외국인 환자 치료 후 사후관리 안심 서비스와 환자와 보호자를 위한 1-day 힐링 투어 프로그램 등 다양한 인천시 사업도 소개하는 등 인천시 의료 브랜드를 높이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했다.

박규웅 시 건강체육국장은 "최근 경제 발전으로 소득이 높아진 베트남 국민이 의료시설이 뛰어난 해외에서 치료를 받고자 하는 열망이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며 "이번 인천시 베트남 단독 의료관광 설명회로 베트남 해외환자가 증가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끝)

출처 : 인천광역시청 보도자료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