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광주 북구, 작은도서관 활성화·전문성 확보 나서

송고시간2020-03-26 15:18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광주시 북구(구청장 문인)가 풀뿌리 독서문화의 근간인 작은도서관 활성화에 나선다.

북구는 지역 독서문화 진흥과 독서 분위기 조성을 위해 내달 3일까지 '2020년 작은도서관 활성화 지원 사업'에 참여할 작은도서관을 모집한다고 26일 밝혔다.

신청 대상은 북구에 등록된 공립·사립작은도서관이며 공모 유형은 도서관별 특성에 따라 ▲일반형 ▲마을공동체형 ▲거점형 ▲특성화형 등 4가지로 구분된다.

북구는 심사를 거쳐 도서구입비, 자원봉사 실비, 프로그램 및 동아리 운영비 등 1곳당 최대 1천200만원까지 지원하며 오는 11월까지 총 2억8천500만원의 사업비를 투입한다.

사업 신청은 북구청 홈페이지를 참고해 운암도서관으로 방문하거나 우편 또는 이메일(zellos79@korea.kr)로 접수하면 된다.

한편 북구는 지난 6일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한 '작은도서관 순회사서 지원 사업' 공모 결과 3년 연속 선정됐다.

이에 작은도서관 운영의 전문성 확보와 공공도서관과 작은도서관 간 협력체계구축을 위해 4월부터 11월까지 순회사서 3명을 파견해 자료정리, 독서문화프로그램 기획·운영 등 도서관 운영의 전반을 지원할 방침이다.

문인 북구청장은 "앞으로도 지역 주민 누구나 손쉽게 독서문화 서비스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작은도서관의 전문성을 확보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끝)

출처 : 광주광역시북구청 보도자료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