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서울시교육청 종로도서관, 개관 100주년 기념식 개최

송고시간2020-11-26 16:19

댓글
서울시교육청 종로도서관, 개관 100주년 기념식 개최 - 1

서울특별시교육청(교육감 조희연) 산하 종로도서관(관장 윤수정)은 오는 27일 오후 2시 '종로도서관 개관 100주년 기념식'을 개최한다. 기념식은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온라인 생중계를 통해 비대면 형식으로 진행한다.

서울특별시교육청 종로도서관(이하 종로도서관)은 1920년 윤익선이 설립한 서울 최고(最古)의 역사를 가진 공공도서관이다.

부산광역시립시민도서관(1901년), 대구광역시립중앙도서관(1919년)이 설립한 지 이미 100년이 넘었으나 한국인이 세운 공공도서관으로서는 종로도서관이 처음으로 100주년을 맞이했다.

현재 종로도서관에서는 시민을 위한 지식정보 및 평생교육 제공과 더불어 국가적으로 보존 및 활용 가치가 높은 고서 2천911권, 해방 이전 구한국서 및 일본서 1만8천565권, 근대지도·지지자료 756점, 고신문·잡지 3천320권 등을 소장하고, '고문헌 검색시스템'을 구축·제공하고 있다.

또한 서울시교육청 도서관 최초로 경복궁역에 스마트도서관을 설치해 지난 25일부터 365일 도서 대출 반납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특히 개관 100주년을 맞는 올해 종로도서관이 소장하고 있는 고문헌 중 '남명천화상송증도가', '십우도송', '나옹화상행장'이 문화재로 지정할 만한 가치가 있는 것으로 평가돼 서울특별시 유형문화재로 지정 계획 공고됐다.

'불조역대통재'는 국가 지정 문화재(보물)로 신청이 된 상태이다.

이러한 의미를 담아 종로도서관은 조희연 서울시 교육감을 비롯해 양경숙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신기남 도서관정보정책위원장, 서혜란 국립중앙도서관장 등 내빈을 모시고 27일 오후 2시 개관 100주년 기념식을 개최한다.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최소한의 인원만 참석하며, 비대면 생방송 중계로 시민과 만날 예정이다.

개관 100주년을 축하하는 특별공연과 강연도 이어진다. 밴드 판이 근현대에 창작된 별을 소재로 한 시와 음악이 어우러지는 아름다운 공연을 선보인다.

이어서 중앙대학교 문헌정보학과 교수이자 한국도서관협회장인 남영준 교수가 '도서관의 미래: 도전과 응전, 코로나19를 넘어'라는 주제로 기조 강연을 하고, 경북대학교 문헌정보학과 교수이자 서지학자인 남권희 교수가 '종로도서관 100년 속의 고문헌들'이라는 주제로 강연한다.

개관 100주년 기념식과 특별강연 등은 유튜브(서울특별시교육청종로도서관 채널)에서 실시간으로 시청할 수 있다.

종로도서관 개관 100주년 구호인 '함께 읽은 100년 역사, 다시 읽을 백 년 미래'를 주제로 종로도서관 100년의 역사를 한눈에 볼 수 있는 사진 및 실물 자료 특별 전시회와 '종로가 사랑한 책 100권', '종로도서관 발간자료', '고문헌 구한국서' 전시회가 동시에 이루어진다.

서울특별시교육청 종로도서관 윤수정 관장은 "우리 겨레의 지식과 문화의 산실이었던 100년의 전통을 숭고하게 이어가는 동시에 앞으로의 100년도 비대면 환경 등 시대의 변화와 흐름에 능동적으로 대응하며 시민들과 함께 한 발 한 발 나아가겠다"고 밝혔다.
(끝)

출처 : 서울교육청 보도자료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