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구인모 거창군수, 예산 1조 원 시대 위한 국비 확보 시동

송고시간2022-07-06 18:01

댓글
구인모 거창군수, 예산 1조 원 시대 위한 국비 확보 시동 - 1

구인모 거창군수는 6일 기획재정부를 방문해 내년 주요 현안 사업에 대한 국비 지원을 건의했다.

이날 구인모 군수가 건의한 사업은 ▲남상 청림지구 소규모 하수처리시설 설치사업(104억 원) ▲거창 공공하수처리시설 증설사업(249억 원) ▲거창 남부우회도로 개설사업(439억 원) ▲농촌 외국인 근로자 기숙사 건립 지원 사업(30억 원) ▲지하지구 자연재해 위험개선지구 정비사업(149억 원) ▲고견지구 자연재해 위험개선지구 정비사업(158억 원) ▲유기농산업 복합서비스지원 단지 조성(180억 원) ▲농촌협약(430억 원) 등 8개 사업으로 총사업비 1,739억 원 규모에 국비지원 건의액은 194억 원이다.

먼저 한경호 사회예산심의관과의 만남에서는 합천댐 상류 지역 수질개선을 위한 '남상 청림지구 소규모 하수처리시설 설치사업'과 하수량 초과 유입에 따른 안정적인 수처리를 위해 필요한 '공공하수처리시설 증설사업'에 대한 지속적인 지원 필요성을 설명했다.

이어 구인모 군수는 김완섭 예산실장과 김동일 경제예산심의관을 만나 거창군민의 오랜 숙원사업인 '남부우회도로 개설사업'의 조기 착공을 위한 설계비 반영과 농촌 인력난 해소를 위한 '외국인 근로자 기숙사 건립 지원 사업'의 국비 확대 지원을 건의했다.

또한 황순관 복지안전예산심의관과 이미혜 안전예산과장을 만난 자리에서는 집중호우 시 하천 범람 등 침수피해 예방을 위한 '남상 지하천 정비사업'의 국비사업 선정 및 설계비 지원, '가조 고견천 정비사업'에 대한 국비 지원을 요청했다.

마지막으로 강형석 농림축산식품부 기획조정실장과 만난 자리에서는 올해 3월 공모 선정된 '유기농산업 복합서비스지원 단지 조성사업'의 용역비 지원과 올해 6월 공모 선정된 '농촌협약'의 원활한 사업 추진을 위한 적기 사업비 지원을 요청했다.


구인모 거창군수는 "민선 7기 현안 사업의 안정적인 마무리와 민선 8기의 출범과 함께 추진할 정책의 근간을 뒷받침하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국비 확보가 최우선으로 필요하다"며 "2023년도 국비 예산이 확정되는 연말까지 지역 국회의원과의 긴밀한 협력과 중앙부처 및 경남도와의 인적 네트워크를 통해 내년도 국비 확보를 위한 전방위적인 활동을 펼쳐 '예산 1조 원 시대'로의 도약과 '누구나 살고 싶은 미래 거창시대'를 실현해 나가는데 전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군은 내년 국도비 확보 목표액을 올해 2,156억 원보다 6%인 130억 원이 증가한 2,286억 원으로 설정하고 지난해 연말부터 국도비 확보 대상 사업을 적극적으로 발굴하는 한편 정부 예산안 심의가 본격화된 6월부터 실과장 등 간부 공무원을 중심으로 경남도와 정부 부처 및 기획재정부를 집중 방문해 군에서 추진하고 있는 역점사업들이 정부 예산안에 반영될 수 있도록 지역 역량을 최대한 집중해 나갈 계획이다.
(끝)

출처 : 거창군청 보도자료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